CJ ENM 직원 코로나19 확진…"사옥폐쇄 및 긴급방역"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CJ ENM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CJ ENM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사옥 전체가 폐쇄됐다.

CJ ENM 관계자는 28일 CBS노컷뉴스에 "28일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이에 따라 현재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사옥 전체를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CJ ENM은 지난 2월 27일부터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한 전 임직원 대상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있으며, 부득이 출근하는 직원들은 체온 확인 절차를 거치고 있다"고 전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28일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는 9478명이며, 4811명이 격리 해제 됐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