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셀, '2019 클래시 로얄 리그' 일정 발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슈퍼셀의 '2019 클리시 로얄 리그' 일정이 발표됐다.

슈퍼셀은 지난해 첫 출범한 '클래시 로얄' 공식 e스포츠 리그인 '클래시 로얄 리그(CRL)'가 2년차를 맞아 더욱 박진감 넘치는 글로벌 리그로 업그레이드해 진행된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대회는 아시아, 중국 및 서양 등 총 3개 지역 리그로 나눠, 전 세계 클래시 로얄 최고수로 구성된 32개팀이 참여하게 된다. 한국이 속한 아시아 리그는 한국 4팀(킹존 드래곤X, 샌드박스 게이밍, OP 게이밍, OGN 엔투스), 일본 4팀(PONOS, GameWith, DetonatioN Gaming, FAV gaming) 및 동남아 4팀 (KIX, Bren Esports, Chaos Theory, Talon) 등 총 12개 팀이 참여해 지역 내 최강자를 가릴 예정이다.

'2019 클래시 로얄 리그'는 기존 프로 선수 외에도 클래시 로얄 유저라면 누구나 선수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21일부터 26일까지 게임 내에서 진행되는 '클래시 로얄 리그 챌린지'에 도전한 후 예선 통과자를 대상으로 한 각 프로팀의 선수 선발전이 온라인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선발전을 최종 통과한 유저들은 프로 선수로서 클래시 로얄 리그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된다.

최종 선수 선발을 완료한 이후 시즌 1이 오는 4월 25일 개시되어 6월까지 진행되며, 시즌 2는 8월에서 10월까지 펼쳐진다. 시즌 1 종료 후 7월에는 올스타 초청전(WCG 2019)이 특별 이벤트로 진행된다. 각 지역별 리그 우승자들과 우수 팀들이 한자리에 모여 최종 승자를 가리는 월드 파이널은 올해 말 열릴 예정이다.

클래시 로얄 리그 e스포츠 총괄 조현조(Chris Cho)는 "지난해 첫 번째 클래시 로얄 리그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는 전세계 e스포츠 관객들이 더욱 몰입할 수 있는 경기로 만들어나갈 것"이라며 "토너먼트 진행 방식을 개선하고 모바일에 최적화되어 유저들이 더욱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경기 콘텐츠를 만들어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첫 개최된 클래시 로얄 리그는 전 세계 2500만 명이 넘는 클래시 로얄 유저가 온라인 예선전에 참가했으며, 12월 도쿄에서 개최한 전석 매진을 기록한 월드 파이널에서는 중국의 'Nova Esports'가 클래시 로얄 리그 초대 챔피언으로 등극한 바 있다.

한편, 클래시 로얄 리그의 상세한 경기 일정 및 각 팀별 선수 구성 등은 추후 별도로 공지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