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연기대상]특별상은 무엇? 조인성, 대상 놓쳤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이보영과 대상 두고 각축전 벌여

SBS '2013 연기대상'에서 특별상을 수상한 조인성 (SBS 제공)

 

SBS '2013 연기대상'에서 유력한 대상 후보로 거론됐던 배우 조인성이 SBS 특별상을 받았다.

조인성은 31일 오후 8시 55분부터 약 4시간 동안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3 연기대상'에 참석했다.

이날 조인성은 10대스타상에 이름을 올리며 유력한 대상 후보로 꼽혔다.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조인성은 '너의 목소리가 들려'의 이보영과 대상을 두고 각축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됐다.

대상 직전에 발표하는 남녀최우수연기자상 후보에 이보영과 조인성이 이름을 올렸지만, 둘 다 수상에 실패했다. 이를 두고 네티즌들은 각종 SNS를 통해 실시간으로 "이보영과 조인성이 공동 수상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기도 했다.

그러나 변수가 있었다. 시상자로 나온 박정훈 드라마 본부장은 대상이 아닌 SBS 특별상을 발표한 것. SBS 특별상은 그동안 SBS 드라마를 이끈 주인공에서 주는 상이다. 조인성은 대상 대신 특별상에 만족해야 했다.

상을 받기 위해 무대에 오른 조인성은 "운 좋게 SBS와 드라마를 계속 하게 됐다"며 "제대하고 힘들었던 시기가 있었다. 고현정 선배님, 차태현 선배님, 임주환, 사랑하는 송중기, 이광수 등 힘을 준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어 "눈 뜬지 얼마 안 된 영이가 보고 있을 것 같은데 영이에게 감사하고 싶다"며 "영이야 오빠 상 받았다"며 밝게 웃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