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한일 무역실무회의 "사실확인 목적이지 협의 아냐" 주장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스가 일본 관방장관 (사진=연합뉴스)
네이버채널 구독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와 관련해 12일 예정된 한일 양국의 실무회의에 대해 "한국 측과 협의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NHK와 산케이신문 등에 따르면, 스가 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브리핑에서 오후 열릴 양국 회의에서 어떤 설명을 할 예정이냐는 질문에 "어디까지나 한국의 수출관리 당국이 요구한 사실 확인을 목적으로 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한국의 수출관리 당국으로부터 이번 운영의 재검토에 대해 사실 확인을 요구받은 만큼 실무급에서 대응하는 것"라며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스가 장관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지난 10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의 통화에서 일본의 조치에 우려를 표명한 것과 관련해 "제3국간의 교환에 대해 코멘트하는 것은 피하고 싶지만 이번 운용 재검토는 안보 보장을 목적으로 수출관리를 적절히 한다는 관점에서 실시하는 것이므로 '비판'이라는 것은 전혀 맞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