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소진,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 떠난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왼쪽부터 유라, 혜리, 민아, 소진(자료사진/황진환 기자)
걸그룹 걸스데이의 소진이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를 떠나기로 했다.


드림티엔터테인먼트는 "오는 2월 전속계약이 종료되는 소진과 재계약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2010년 걸스데이 멤버로 데뷔한 소진은 2017년 팀 멤버들과 함께 소속사와 재계약을 맺었다. 당시 계약 기간은 멤버마다 조금씩 달랐다.

드림티엔터테인먼트는 "올해 계약이 끝나는 나머지 멤버 유라, 민아, 혜리와도 여러 방면으로 논의 중에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걸스데이 해체 의사는 없다"며 "차후 그룹 활동을 함께할 방법을 모색 중에 있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