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계곡서 물놀이 하던 옛 직장동료 2명 숨져


울진군의 한 계곡에서 물놀이를 하던 옛 직장동료 2명이 물에 빠져 숨졌다.

지난 12일 오전 10시57분쯤 경북 울진군 온정면 선구리 일명 '신선계곡'에서 서모(57)씨와 구모(61)씨가 물에 빠져 숨졌다.

이들은 옛 직장 동료들과 모임을 하기 위해 계곡을 들렀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한명이 물에 빠져 허우적거리자 다른 한명이 구하기 위해 뛰어 들었다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정보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