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경찰 간부, 노래방서 女직원 성추행 의혹…본청 조사 중

경찰 로고.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습니다.

전북 지역의 한 경찰 간부가 동료 직원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경찰은 가해자와 피해자를 분리하고 조사에 착수했다.

11일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경찰은 성추행 의혹으로 전북 정읍의 한 지구대장인 A 경감을 조사하고 있다.

A 경감은 지난 10일 밤 전북 지역의 한 노래방에서 동료 여직원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의혹을 받고 있다.

피해자는 최초 '인권센터'에 해당 사실을 알렸고, 내용을 전달받은 본청은 곧바로 감찰에 착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가해자와 피해자는 분리 조치가 이뤄졌고, 본청에서 내용을 파악하고 있다"며 "2차 피해 우려로 자세한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