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협, 오심DVD FIFA에 강력 항의키로



대한축구협회는 FIFA가 월드컵 10대 오심논란에 한국 경기를 4건이나 포함시킨 것과 관련해 FIFA에 공식적으로 유감을 표명하기로 했다.

유영철 축구협회 홍보국장은 3일 "(오심논란을 불러일으킨)문제의 DVD는 외주 업체에서 임의로 넣었을 가능성이 커 보인다"면서 "그러나 이 DVD가 FIFA이름으로 제작된 만큼 FIFA측에 제작 경위에 대한 해명과 유감의 뜻을 전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FIFA는 창립 100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FIFA FEVER''라는 DVD에 월드컵 10대 오심논란을 선정하면서 2002 한일월드컵 한국과 이탈리아의 16강전에서 톰마시가 골든골을 넣었으나 오프사이드로 판정된 것등 4건을 오심 순위 6위부터 9위에 올려나 논란을 빚고 있다.

한편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면서 대한축구협회 홈페이지 ''팬존''에는 FIFA측에 강력히 항의할 것을 주문하는 팬들의 글들이 이어졌다.

CBS체육부 임영호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