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설 휘말린 공명-김도연 "선후배 사이일 뿐" 부인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배우 공명(왼쪽)과 걸그룹 위키미키 멤버 김도연. 황진환 기자·판타지오 제공배우 공명(왼쪽)과 걸그룹 위키미키 멤버 김도연. 황진환 기자·판타지오 제공열애설에 휘말린 배우 공명(29)과 걸그룹 위키미키 멤버 김도연(24)이 이를 부인했다.

공명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26일 열애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며 "과거 같은 소속사 선후배 사이로 친분이 있을 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공명과 김도연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김도연이 숙소생활을 마치고 독립하면서 두 사람 사이가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는 것이다.

김도연 소속사 판타지오 역시 같은 날 "기사 내용은 사실이 아니"라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판타지오는 허위사실에 대한 억측과 루머 유포·재생산 자제를 당부하면서 "추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진행하며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