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180cm·72kg '성전환' 나화린 선수, 강원도민체전 경륜 여성부 우승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경기 후 상대 선수들 찾아가 음료 건네기도
4일 여자일반1부 스크래치 경기도 출전 예정

3일 오후 양양군 사이클경기장에서 열린 강원도민체전 여자일반1부 경륜 경기에 출전해 1위를 차지한 나화린 선수. 연합뉴스3일 오후 양양군 사이클경기장에서 열린 강원도민체전 여자일반1부 경륜 경기에 출전해 1위를 차지한 나화린 선수. 연합뉴스
제58회 강원도민체전이 3일 강원 강릉에서 개막한 가운데 성전환 여성으로 국내 최초로 공식 경기에 출전한 나화린(철원)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다.

나화린 선수는 3일 오후 양양군 사이클경기장에서 열린 강원도민체전 여자일반1부 경륜 경기에 출전해 강릉과 춘천지역 대표로 나온 선수들을 제치고 1위를 기록했다. 나 선수는 경기 초반부터 선두로 올라선 이후 안정적인 경기력을 보이며 끝까지 선두를 지켰다.  

이날 경기를 마친 나 선수는 자신의 출전으로 1등 기회를 놓쳤을지 모를 상대 선수들을 찾아가 사과의 뜻으로 음료를 건네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오는 4일 열리는 여자일반1부 스크래치 경기에도 출전할 예정이다.

그는 경기 후 가진 인터뷰에서 "많이 긴장했는데 온 힘으로 달린 것 같아 뿌듯하고 남은 두 경기도 최선을 다하겠다"며 "혹시 나의 출전으로 상대 선수들이 기권하면 어떡할까 하는 걱정에 긴장해 2시간밖에 못 잤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해 수술을 통해 주민등록번호 뒷자리가 2로 바뀐 나씨는 국내 최초로 공식 경기에 참가하는 성전환 선수로 대회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키 180cm에 몸무게 72kg의 건장한 신체조건을 가진 그는 예전부터 자전거 타는 것을 좋아했으며 지난 2012년 열린 제47회 강원도민체육대회에서 사이클 남자 일반1부 4관왕을 달성하기도 했다.

나씨는 개막을 앞두고 언론사 인터뷰를 통해 "논란이 되고 싶다"고 대회 출전 목적을 밝혀 화제를 모았다. 그러면서 "남녀로 딱 잘라 정해진 출전 부문에 성소수자가 비집고 들어갈 틈을 내기 위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었다"며 "이 같은 메시지가 묻히면 의미가 없다. 논란이 돼야 내 메시지가 널리 퍼질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