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대 2022글로벌게임챌린지 기획 스토리 부문 '대상'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호서대 제공호서대 제공
호서대학교는 게임소프트웨어학과 학생들이 '2022 글로벌 게임 챌린지'(이하 GGC 2022) 기획&스토리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호서대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서 게임소프트웨어학과는 우수 게임 작품 3개를 출시했으며, 4학년 최준석 팀장과 최주형, 심재천, 신은철, 구진아, 장연진으로 구성된 케르베르스 팀이 기획&스토리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
 
케르베르스는 보물을 찾아나선 주인공이 악마 케르베로스의 저주를 받아 3개의 차원으로 변경된 시련(퍼즐)들을 극복하고 보물을 찾아야 한다는 스토리로, 이색적인 게임 요소를 반영해 평가단과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케르베르스의 최준석 팀장은 "졸업프로젝트 제작을 하면서 시행착오를 겪으며 많은것을 배웠다"면서 "GGC를 통해 전시를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었는데 수상까지 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도교수인 김재범 교수는 "호서대 게임소프트웨어학과에서는 4학년들이 전원 팀을 만들어 졸업작품 경진대회를 진행 중"이라며 "그중에서도 가장 우수한 작품들을 만든 학생들이 GGC 2022에 도전을 했으며 좋은 결과를 얻었다. 내년에도 자체 및 외부 공모전 대회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서대 게임소프트웨어학과는 1997년 전국 최초로 게임공학과를 개설했으며, 최신 게임 기술의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