둔촌주공 다음달 5일부터 청약…'국민평형'84㎡ 중도금대출 불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59㎡ 9억~10억원…84㎡ 12억~13억원대 분양가
'이웃뷰' 논란 84㎡ E형-59㎡ C형은 주방 창문 불투명 유리로 시공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단군이래 최대 재건축 사업으로 꼽히는 서울 강동구 둔촌주공아파트(올림픽파크포레온)가 입주자 모집공고를 내고 본격적인 분양 일정에 돌입했다.

둔촌주공은 25일 입주자 모집공고를 통해 다음 달 5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총 1만232가구 중 4786가구를 일반 분양한다고 밝혔다.

주택형별로는 △29㎡ 10가구 △39㎡ 1150가구 △49㎡ 901가구 △59㎡ 1488가구 △84㎡ 1237가구가 공급된다.

청약예정자들의 관심이 높은 전용 59㎡와 84㎡ 타입별 가구 수를 보면 △59A 936가구 △59B 302가구 △59C 149가구 △59D 54가구 △59E 47가구 △84A 209가구 △84B 21가구 △84C 75가구 △84D 188가구 △84E 563가구 △84F 47가구 △84G 19가구 △84H 115가구 등이다.

분양가는 △29㎡ 4억9300만~5억2340만원 △39㎡ 6억7360만~7억1520만원 △49㎡ 8억2970만~8억8100만원 △59㎡ 9억7940만~10억6250만원 △84㎡ 12억3600만~13억240만원 등이다.

지난 5월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둔촌주공 공사현장. 박종민 기자지난 5월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둔촌주공 공사현장. 박종민 기자
앞서 정부가 중도금 대출 허용 분양가를 종전 9억원 이하에서 12억원 이하로 확대하면서 59㎡까지는 중도금 대출이 가능하지만 84㎡는 모든 타입의 분양가가 12억원을 초과하면서 중도금 대출이 불가능하다.

발코니 확장 비용이 별도고, 가구와 가전 등 유상 옵션 등을 적용하면 기본 분양가에 추가 금액이 필요하다.

84㎡ E형과 59㎡ C형은 주방 창문을 통해 맞은편 집이 마주 보이는 이른바 '이웃뷰' 논란도 있다. 해당 타입은 사생활 침해 등의 문제를 방지하기 위해 주방 창문을 에칭(불투명) 유리로 시공할 방침이다.

둔촌주공은 전매제한 8년, 의무거주기간 2년이 적용된다. 재당첨 제한은 10년이다.

청약은 다음 달 5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6일 1순위 당해지역(서울시 2년 이상 거주자) △7일 기타지역(서울시 2년 미만 거주자 및 수도권 거주자) △8일 2순위 신청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다음 달 15일이며, 계약일은 내년 1월 3~17일이다.

입주는 2025년 1월로 예정되어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