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영, 차은우와 로맨스…'오늘도 사랑스럽개' 합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배우 박규영.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규영.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규영이 새 드라마 '오늘도 사랑스럽개'에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 됐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키스를 하면 개로 변하는 저주에 걸린 여자와, 그 저주를 풀 수 있는 유일한 치트키지만 개를 무서워하는 남자의 '댕'며드는 예측불허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참신한 콘셉트와 반전을 거듭하는 탄탄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독자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은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앞서 차은우(진서원 역)와 이현우(이보겸 역)가 출연을 확정 지은 가운데 박규영이 여자 주인공으로 합류했다.

박규영은 예쁘고 똑똑한 데다 유쾌한 성격까지, 언뜻 보기에는 완벽한 모습으로 인생의 탄탄대로를 걷는 교사 한해나로 분한다. 하지만 꽃길만 이어질 것 같은 해나의 나날은, '진서원'과의 키스 후 인생 최대의 위기를 맞게 된다. 박규영은 바람 잘 날 없는 하루하루를 보내는 '한해나'를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앞서 박규영은 '달리와 감자탕' '악마판사' '스위트홈' '사이코지만 괜찮아' 등에 출연, 장르를 불문하는 캐릭터 소화력을 자랑해 왔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를 통해 특유의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구축해 나갈 박규영의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새 드라마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모범택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꽃보다 남자' 등 원작 기반 작품을 성공시킨 제작사 그룹에이트가 제작을 맡았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오는 10월 첫 촬영을 앞두고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