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조성진 1년 만에 국내 독주회…이번엔 '변주곡'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조성진 피아노 독주회

경기도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서 10월 3일 공연

피아니스트 조성진. Christoph Köstlin, 성남문화재단 제공피아니스트 조성진. Christoph Köstlin, 성남문화재단 제공피아니스트 조성진이 10월 3일 오후 5시 경기도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독주회를 연다. 국내 독주회는 지난해 9월 두 번째 쇼팽 앨범 발매 기념 투어 이후 1년 만이다.

이번 독주회 프로그램을 관통하는 주제는 '변주곡'이다. △헨델 '건반 모음곡 5번 E장조' △브람스 '헨델 주제에 의한 변주곡과 푸가' △슈만 '세 개의 환상소곡집' △슈만 '교항적 연습곡' 등을 연주한다.

성남문화재단은 "변주곡은 특정 주제에서 영감을 받아 다채로운 형태로 자유롭게 악상을 펼쳐가는 형식"이라며 "조성진만의 탁월한 감성과 기교, 다양한 색채감의 균형 있는 음악성을 확인할 수 있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조성진은 내달 13일 LG아트센터 서울 개관 기념 공연에서 세계적인 지휘자 사이먼 래틀이 이끄는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협연한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