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시즌 1·2호 골, EPL 9월의 골 후보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손흥민. 연합뉴스손흥민. 연합뉴스긴 침묵을 깬 손흥민(30, 토트넘 홋스퍼)이 프리미어리그 9월의 골 후보에 올랐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는 23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2022-2023시즌 프리미어리그 9월의 골 후보를 공개했다. 후보는 8골로, 손흥민과 아이번 토니(브렌트퍼드)가 두 골씩 후보에 포함됐다.

손흥민은 시즌 1, 2호 골을 후보에 올렸다. 지난 18일 열린 레스터 시티와 8라운드 홈 경기에서 나온 해트트릭 중 두 골이다. 후반 28분 수비수 2명을 상대하면서 때린 오른발 중거리포와 후반 39분 왼발 감아차기가 후보로 선정됐다.

토니는 리즈 유나이티드전 해트트릭 중 2, 3번째 골이 후보로 선정됐다. 프리킥 골과 중거리 칩슛 골이었다.

이밖에 필립 빌링(본머스)의 노팅엄 포레스트전 중거리포, 알렉산다르 미트로비치(풀럼)의 토트넘전 오른발 감아치기, 알렉시스 막알리스테르(브라이턴 앤드 호브 앨비언)의 레스터 시티전 프리킥, 주앙 팔리냐(풀럼)의 노팅엄전 논스톱 슈팅이 후보에 올랐다.

이달의 골 팬 투표는 오는 26일 오후 8시까지 진행된다. 이후 팬 투표와 전문가 패널의 선택을 더해 선정된다.

한편 9월의 선수 후보로는 9월의 골 후보 빌링을 비롯해 케빈 더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토트넘), 알렉스 이워비(에버턴), 제이컵 램지(애스턴 빌라), 마커스 래시포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선정됐다.

9월의 감독 후보는 토트넘 안토니오 콘테, 본머스 개리 오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에릭 텐하흐 감독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