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로 도로 통제 지하철 9호선 일부 구간 '운행 중단'…출근길 비상[영상]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서울시 "오후 2시 이후 지하철 운행이 정상화 예정"

지하철역 폭우 피해 확인하는 소방대원들. 연합뉴스지하철역 폭우 피해 확인하는 소방대원들. 연합뉴스밤사이 기록적인 폭우로 도로가 통제되고 지하철 운행이 중단되면서 대중교통이나 차량을 이용한 출근길 곳곳이 통제되고 있다.

9일 서울시에 따르면 지하철 9호선 동작역, 구반포역 침수 복구 작업으로 급행열차는 운행되지 않으며 일반 열차만 운행한다.

또 개화역~노량진역, 신논현역~중앙보훈병원역 구간이 무정차 운행 중이며 노들역 ~ 사평역은 운행하지 않는다.

서울시 관계자는 "오전 사이 복구 작업을 거쳐 이날 오후 2시 이후 지하철 운행이 정상화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외 1~8호선 전 구간과 우이신설선, 신림선은 정상 운행 중이다.

폭우에 침수된 지하철역. 연합뉴스폭우에 침수된 지하철역. 연합뉴스서울지역 호우경보, 동부간선도로 전면 통제. 연합뉴스서울지역 호우경보, 동부간선도로 전면 통제. 연합뉴스
기습 폭우로 한강 수위가 급격히 상승함에 따라 잠수교 양방향, 올림픽대로 여의하류 및 상류 IC가 전면 통제됐다. 서울 노들로 여의상류 ~ 한강대교도 양방향 통제됐다.

경부고속도로 잠원나들목 인근은 도로 침수로 통제되면서 정체가 극심한 상태다.

또 동부간선도로 성수분기점~군자교 양방향, 내부순환로 성동~마장 양방향, 강변북로 동작대교→한강대교, 강변북로 마포대교→한강대교, 내부순환로 램프 성수JC방향(월곡진입)도 통제 중이다.

남부순환로의 경우 대치역~학여울역과 개화나들목 인근, 철산교→철산대교사거리가 통제되고 있다.

한편, 정부는 출근 시간 혼잡을 우려해 서울·경기지역 공공기관과 그 산하기관 및 단체에 이날 오전 11시 이후로 출근 시간을 조정해달라고 요청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