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씽2' 고수→이정은 라인업 확정…하반기 첫 방송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각 소속사 제공각 소속사 제공'웰메이드 힐링 장르물'로 사랑 받았던 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가 캐스팅 라인업 공개와 함께 본격적으로 시즌2의 닻을 올렸다.
 
tvN 새 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이하 '미씽2')는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사라진 시체를 찾고 사건 배후의 진실을 쫓는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 지난 2020년 '미씽: 그들이 있었다'는 '망자와 산 자가 함께하는 추적'이라는 흥미로운 소재 속에 휴머니즘과 판타지, 미스터리를 절묘하게 섞은 스토리텔링으로 지금까지 없던 추적극이라는 호평을 얻었다.

이런 가운데 24일 '미씽2' 제작진은 "시청자분들의 사랑을 받았던 드라마 '미씽'이 시즌2를 론칭한다. 시즌1의 주역인 고수, 허준호, 안소희 그리고 하준에 이정은, 김동휘가 합류해 한층 탄탄한 라인업이 꾸려졌다. 올 하반기를 목표로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올 하반기 tvN을 통해 방영될 '미씽2'에서는 나쁜 놈을 상대로 사기를 치고 돈을 빼앗아 억울한 의뢰인에게 돌려주는 생계형 사기꾼 '김욱' 역의 고수, 죽은 사람들이 사는 마을인 '두온마을'과 바깥 세상을 잇는 연결고리로 실종자들을 찾아다니는 인물 '장판석' 역의 허준호가 다시 뭉친다. 방영 당시 '영혼 콤비'로 불리며 남다른 연기 호흡을 보여준 바 있는 고수와 허준호가 시즌2에서 보여줄 케미에 이목이 집중된다.
 
또한 김욱의 사기 파트너이자 장판석의 서포터 '이종아' 역으로 통쾌한 활약을 펼쳤던 안소희, 경찰대학을 수석 졸업한 강력계 형사로 실종된 약혼자를 찾기 위해 실종전담반에 자원한 '신준호' 역의 하준 역시 캐스팅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시즌1에서 이미 검증된 연기력과 앙상블을 빛냈던 고수·허준호·안소희 그리고 하준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시너지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믿고 보는 배우 이정은도 새롭게 합류했다. 이정은은 시즌2의 새로운 배경이자 망자들이 사는 또 다른 마을인 '3공단'의 주민 '강은실'로 등장할 예정. 그는 생전 30년 경력의 선장이었으나 현재는 전빵을 운영하는 3공단 거주 30년 차로 호탕한 웃음 뒤에 미스터리한 과거를 지닌 인물이다.
 
신예 김동휘 역시 시즌2의 새로운 캐릭터로 가세한다. 김동휘가 연기하는 '오일용'은 공단 거주 3년 차 주민으로, 자신의 죽음과 사라진 시신을 추적하고자 고군분투하는 인물. 드라마 '비밀의 숲2',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등에서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김동휘가 '미씽2'에 합류해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주목된다.
 
'미씽2' 제작진은 "캐스팅 작업을 마무리 짓고 '미씽2'가 시청자분들의 기대 속에 곧 촬영에 돌입한다. 시즌2에서는 '3공단'이라는 새로운 마을을 배경으로 한층 풍성해진 이야기를 담아낼 것이다. 보내주신 성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욱 흥미진진하고 감동이 배가된 '힐링 장르물'로 돌아올 테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tvN 새 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는 올해 하반기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