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회장, LG그룹 계열사 사장단 정기회의 소집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다만 최근 고물가·고금리·고환율 등 '3고'(高) 위기를 비롯해 글로벌 인플레이션 우려 등 대외 불확실성에 대한 대응 방안도 함께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LG 구광모 대표의 2022년 신년사 영상 캡처. LG그룹 제공.LG 구광모 대표의 2022년 신년사 영상 캡처. LG그룹 제공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세계적인 인플레이션과 경기침체 우려 등 복합적인 경제위기 상황 속에서 사장단 회의를 소집했다.

LG그룹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구 회장 주재로 사장단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LG전자를 비롯해 LG화학, LG디스플레이 등 LG그룹의 주요 계열사 사장단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했다.

LG그룹은 이날 회의가 매 분기 한 차례씩 열리는 정기회의로, 주요 주제는 '고객 가치 강화'라고 설명했다.

다만 최근 고물가·고금리·고환율 등 '3고'(高) 위기를 비롯해 글로벌 인플레이션 우려 등 대외 불확실성에 대한 대응 방안도 함께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LG그룹은 지난달 30일부터 계열사별 중장기 전략 방향을 점검하는 '상반기 전략보고회'도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약 한 달간 진행되는 전략보고회 역시 구 회장이 직접 주재한다.

앞서 SK그룹과 삼성그룹 등 주요 기업들은 대외 불확실성 확대에 대응해 잇따라 주요 경영진 회의를 소집했다.

현대차는 내달 중 한국에서 글로벌 권역본부장 회의를 열어 권역별 전략 및 글로벌 전체 전략을 점검할 예정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