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설맞이 제수용품 등 통관 특별지원 대책 시행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관세청 제공관세청 제공관세청은 설 명절을 앞두고 제수용품 등 농축수산물과 긴급 원부자재에 대한 신속통관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는 '설명절 관세행정 특별지원 대책'을 1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시행한다.

이에 따라 전국세관에서는 설명절 성수품 수출입 통관을 차질없이 지원하기 위해 이 기간 중 공휴일·야간을 포함해 '24시간 특별통관지원팀'을 운영한다.

또 신선도 유지가 필수적인 식품을 우선적으로 통관하고, 추석 선물 등 해외 특송화물의 물량 증가에 대비해 연휴기간에도 비상대기조를 편성ㆍ운영하기로 했다.

특히 수출화물 미선적으로 인해 과태료가 부과되는 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선적기간 연장 요청시 즉시 처리토록 하는 등 수출기업을 최대한 지원할 계획이다.

관세청은 중소 수출업체의 일시적인 자금부담 완화를 위해 14일부터 28일까지 '관세환급 특별지원'도 실시하기로 했다. 환급신청시 당일 지급을 원칙으로 하고, 오후 늦은 시간 신청건은 근무시간을 연장해 심사함으로써 다음날 오전 중으로 신속히 환급금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설명절에 반입증가가 예상되는 검역‧검사 불합격 우려가 높은 수입식품과 해외직구 식품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강화하는 등 수입식품 안전관리에도 중점을 둘 계획이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