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날 노숙자 쉼터서 50대 남성 숨진 채 발견…경찰 "부검 예정"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새해 첫날인 1일 서울의 한 노숙자 쉼터에서 5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2일 서울 관악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8시 44분쯤 서울 관악구 신림동의 한 노숙자 쉼터에서 A(52)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피를 흘린 채 이불을 덮고 있다는 지인의 112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경찰은 A씨의 타살 정황은 현재까지 파악되지 않았고 유족 의사에 따라 정확한 사망 경위를 알기 위해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