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의 교통사고만 18차례…억대 보험사기단 28명 검거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3명 구속, 25명 불구속 입건
경찰, 도주한 피의자 1명 추적중

경남경찰청 제공경남경찰청 제공고의로 교통사고를 내고 억 대의 보험금을 타 낸 일당 28명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창원서부경찰서는 보험사기방지특별법 위반 혐의로 A(29)씨 등 3명을 구속하고 2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018년 12월부터 2년 동안 경남 창원시 일대 교차로에서 진로를 변경하는 등 법규 위반 차량을 골라 18회에 걸쳐 고의사고를 유발하고 보험금 1억 8천여만 원을 타낸 혐의를 받는다.

경찰조사결과, 이들은 SNS나 지인을 통해 사전에 역할을 나누고 범행 후 보험사에서 합의금이 지급되면 나눠 가지는 방식으로 범행을 벌여왔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이들의 여죄를 수사 중이며 도주한 피의자 1명을 추적하고 있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