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휘인, 현 소속사 RBW 떠난다…"팀 활동은 계속"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마마무 휘인. 황진환 기자
마마무 휘인이 현 소속사와 계약이 종료됐다.


RBW는 "마마무 휘인이 멤버들은 물론, 당사와 오랜 시간 다각도로 심도 있는 논의를 이어왔으나 최종적으로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기로 결정, 당사와 전속 계약이 종료된다. 휘인의 선택을 십분 존중하며, 새로운 출발선에 있는 휘인에게 늘 행복과 행운이 따르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라고 11일 밝혔다.

앞서 마마무 솔라, 문별, 화사는 RBW와 재계약을 마친 바 있다. 휘인은 RBW를 떠나지만 마마무로서 팀 활동은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RBW는 "마마무를 향한 애정은 4인 모두 변함없기에 휘인은 당사와 2023년 12월까지 마마무 신보 제작 및 단독 콘서트 출연 등 일부 활동에 대해 원만한 연장 합의 계약을 체결했다. 보내주신 큰 사랑만큼 마마무의 음악은 계속될 것이며, 구체적인 향후 활동에 관한 내용은 추후 안내 드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2014년 데뷔한 마마무는 그동안 'Mr. 애매모호', '피아노맨', '음오아예', '넌 is 뭔들', '데칼코마니', '나로 말할 것 같으면', '별이 빛나는 밤', '힙', '딩가' 등 다양한 곡으로 사랑받았다. 솔라·문별·휘인·화사 멤버 전원이 솔로 앨범을 발매해 그룹과 솔로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마마무는 지난 2일 새 미니앨범 'WAW'를 발매했다. 앨범을 시작으로 여름 콘서트와 다큐멘터리 발표까지 이어지는 2021 '웨어 아 위'(Where Are We)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