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체육회, 12~13일 스포츠 인권교육 실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전라북도체육회는 12일 스포츠 인권교육을 벌이고 있다. 전라북도체육회 제공
전라북도체육회는 12일 갑질·폭력·성 범죄·가혹행위로부터 선수들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한 스포츠 인권교육을 벌이고 있다.

스포츠 인권 교육은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에 소속된 전문 강사들이 진행하고 있으며 교육을 비롯해 설문조사를 통해 인권 침해와 관련된 전수조사도 병행하고 있다.

최근까지 도 체육회는 도내 실업팀과 학교 운동부 등 11차례 462명의 선수를 대상으로 인권 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야구와 축구·사격·하키·양궁·테니스 등 한일장신대 6개 종목 운동선수들을 대상으로 스포츠 인권 및 성희롱·폭력 예방 교육을 진행했다.

오는 13일에는 전주 중산초 배구부 선수들에 대한 교육이 예정돼 있다.

앞으로도 도 체육회는 교육 일정 등을 조율해 인권 교육을 활발하게 펼칠 계획이며 하반기에는 체육 지도자 등을 대상으로 성 인지 감수성 제고 등 전문적인 인권교육도 진행할 방침이다.

전라북도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은 “인권 사각지대를 없애고 폭력 없는 깨끗한 체육 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