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삼천 산책로 자전거·보행자 도로 분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전주 삼천 하천변 산책로. 전주시 제공
전북 전주시는 오는 8월까지 총사업비 4억 3300만 원을 투입해 삼천교부터 세내교까지 0.7㎞ 구간에서 '삼천 자전거·보행자도로 분리형 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존 산책로 폭을 3m에서 4m로 확장한 뒤 포장 재질 및 노면 표시로 자전거와 보행자 도로를 분리하게 된다.

자전거들의 과속을 방지해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그루빙(노면홈파기) 작업도 추진한다.

전주시는 공사 중 보행자들의 통행 불편을 줄이기 위해 임시 통행로를 마련하고 사전 공사안내 현수막도 게시하기로 했다.

전주시는 오는 2023년까지 세내교부터 홍산교까지 5.3㎞의 삼천 좌안 구간도 자전거와 보행자도로를 분리한다는 계획이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