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지역 생산 농·특산물 품질인증제 시행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전북 전주시는 농산물과 임산물, 가공품에 대해 품질을 보증해주는 ‘전주시 농·특산물 품질인증제’를 시행한다. 전주시 제공
전북 전주시는 농산물과 임산물, 가공품에 대해 품질을 보증해주는 '전주시 농·특산물 품질인증제'를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전주시는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을 구축하고 지역 농가에서 생산된 농산물에 대해 생산단계와 유통단계로 나눠 총 320개에 달하는 잔류농약 성분을 분석하고 있다.

이와 함께 생산농가 등을 대상으로 작물 생산 시기에 맞춰 품질인증 신청을 받고 있다.

인증대상 품목은 전주에서 생산된 농산물, 임산물, 가공품 등이며 잔류농약 허용기준 이하여야 한다. 가공품의 경우 전주푸드 인증을 받은 농·임산물이 50% 이상 함유하고 있어야 한다.


전주시는 품질인증을 신청한 농가에 대해서는 직접 농가를 방문해 현장심사를 하고 품질인증심의위원회의 검토를 거쳐 인증을 부여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품질인증 참여 농가의 분석수수료를 지원해 전주푸드 인증제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인증을 받은 농가가 농산물 출하 10일 전 농산물 안전성검사를 의뢰할 때 무료검사를 한 후 출하 가능 여부 등을 통보하고 안전성 확보를 위한 교육 및 생산관리 지도를 병행할 방침이다.

유통 중인 인증 농산물에 대해서는 꾸준히 모니터링을 하고 부적합 농산물에 대해서는 횟수에 따라 인증번호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거나 인증을 취소한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