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매각 예비입찰…신세계 등 참여한 듯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제공
배달 앱 2위 '요기요' 매각을 위한 예비입찰에 유통 대기업과 사모펀드 등이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요기요 운영사인 독일 딜리버리히어로(DH)와 매각 주관사인 모건스탠리는 이날 요기요 지분 매각을 위한 예비입찰을 진행했다.

예비입찰에는 신세계 등 유통 대기업과 사모펀드 등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의 참여 가능성도 거론되고 있다.

이들 기업은 예비입찰 참여 여부에 대해 "확인해 줄 수 없다"는 입장이다.

요기요는 딜리버리히어로가 배달 앱 1위 '배달의민족' 운영사인 우아한형제들을 인수하며 공정거래위원회 승인 조건에 따라 시장에 매물로 나왔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