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늘 동생 故 이현배, 오늘 발인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45RPM 이현배. 이현배 인스타그램
힙합 그룹 45RPM의 멤버이자 DJ DOC 이하늘의 동생인 이현배의 발인이 오늘 엄수된다.

이현배의 발인은 22일 오전 11시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되며, 장지는 한남공원이다.


앞서 지난 17일 이현배가 제주도 서귀포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유족은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기 위해 경찰에 부검을 의뢰했고, 고인의 사인이 심장 질환으로 추정된다는 부검의 구두 소견이 나온 상태다.

2005년 힙합 그룹 45RPM에 합류해 첫 정규앨범 '올드 루키'를 발매한 이현배는 영화 '품행제로' OST '즐거운 생활', '리기동' 등으로 사랑받았다. 지난해까지도 싱글 '몽상가', 미니앨범 '나이트 플라이트'(Night Flight) 등을 내며 활동했다. 또한 KBS2 '천하무적 야구단', 엠넷 '쇼미더머니' 및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등에 출연했다.

김창열이 인스타그램 글로 고인을 추모하자 이하늘은 "너가 죽인 거야"라며 욕설 댓글을 달아 그 배경에 관심이 쏠렸다. 이하늘은 지난 19일 새벽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이현배가 과거 김창열-이재용 파트를 만드는 등 DJ DOC 음악 작업에 기여했고, DJ DOC가 공동 구매한 땅의 공사를 위해 제주도로 이주하며 헌신했는데 김창열이 공사 대금을 줄 수 없다고 통보해 생활고에 시달렸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창열은 "DJ DOC는 1994년 데뷔 이후 많은 시간을 서로 의지하고 함께하며 성장해 온 그룹이다. 이 과정 속에서 함께 비즈니스를 진행하기도 했었고 좋지 않았던 상황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고인을 떠나보내는 슬픔이 가시지도 않은 채 오래전 일을 꺼내기엔 조심스러운 상황"이라며 "억측과 추측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라고 해명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