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마산해양신도시 수변산책로 조성 현장 점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창원시 제공
허성무 창원시장은 8일 마산해양신도시 건설사업 직접 방문해 현장을 점검했다. 허 시장은 수변 산책로 조성상황과 민간복합개발시행자 공모에 따른 상부계획을 점검했다.

창원시는 마산해양신도시 외곽 호안 3.2㎞에 친환경 수변산책로를 조성해 시민들에게 감성 충만한 휴식·여가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공사에 들어갔다.


수변산책로 중 서항1교~서항2교 사이 내호구역 1km는 서항지구 친수공간 산책로와 함께 마무리해 시민들이 내호구역의 수변산책로와 서항지구 친수공간 사이를 이용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외호구역 2.2㎞는 2021년말 완료를 목표로 추진된다. 마산해양신도시 수변산책로 전체 3.2㎞가 완료되면 마산항 서항지구 인근은 마산 앞바다를 품은 수변산책로와 친수공간으로 탈바꿈하게 된다.

마산해양신도시는 새로운 개발방향 비전에 따라 작년 12월부터 민간자본유치구역 20만 3119㎡에 민간복합개발시행자 공모를 추진 중이다. 현재 지에스건설㈜, ㈜와이즈캔 2개사가 계획서를 제출한 상태다. 시는 4월 중으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위한 조만간 선정심의위원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우선적으로, 마산해양신도시의 친환경 호안 수변산책로를 차질없이 진행해 하루빨리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공간에서 휴식, 여가,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주요 현안사업인 마산해양신도시의 상부개발을 추진하게 될 민간복합개발시행자를 선정해 본격적으로 사업이 추진되면 원도심의 활력을 돋우고 지역은 혁신 성장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