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 신혜성·이민우와 뭉쳤다…라이브웍스컴퍼니 전속계약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신화 전진. 라이브웍스컴퍼니 제공
그룹 신화 전진이 같은 그룹 멤버인 신혜성·이민우가 소속된 라이브웍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전진의 이번 전속 계약은 지난 2001년 신화의 첫 번째 콘서트부터 약 20여 년 동안 함께한 라이브웍스컴퍼니 이장언 대표와의 견고한 믿음과 오랜 인연으로 이뤄졌다. 앞으로 소속사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더욱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것을 예고했다.

또 보통 계약 기간이 3년인 점에 비해 서로에 대한 존중과 두터운 신뢰를 기반으로 5년이라는 장기 계약을 체결했다.

전진은 1998년 신화로 데뷔 후 그룹 활동에 이어 'Wa' 'Wow Wow Wow' 'Love My Life' 등 솔로 활동으로 국내외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았으며 '무한도전' '호구의 차트' '수미산장'을 비롯,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다.

최근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신혼 생활을 공개했고, 아내 류이서와 함께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에 카메오로 특별 출연하기도 했다.

이번에 라이브웍스컴퍼니에 전진이 새롭게 합류하면서 신화 멤버 중 절반이 같은 소속사 식구가 됨에 따라 그룹 활동에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에 라이브웍스컴퍼니는 "다재다능한 만능 엔터테이너 전진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전진이 신화 활동뿐만 아니라 솔로 아티스트로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최고의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니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