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EN:]'오 마이 갓' 감탄 나올 광란의 파티 준비한 베리베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베리베리 두 번째 싱글 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 1 : 홀] 오늘 발매
타이틀곡 '겟 어웨이' , 레게 팝 기반의 웅장한 트랙과 힘 있는 보컬 조화 이룬 곡
'시리즈 오'에서는 각자 가진 내면의 어둠을 발견하고 마주하는 내용 담아
듣고 싶은 수식어는 '반전미돌', 빌보드 '핫 100' 진입 목표도 밝혀

그룹 베리베리가 2일 오후 4시, 두 번째 싱글 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 1 : 홀]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었다. 왼쪽부터 연호, 강민, 호영, 동헌, 용승, 계현.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베리베리가 '시리즈 오'(SERIES 'O')로 새롭게 돌아왔다. 베리베리는 타이틀곡 '겟 어웨이'(Get Away)를 두고 '광란의 파티'라고 표현해 기대감을 높였다.

2일 오후 4시, 베리베리의 두 번째 싱글 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 1 : 홀]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가 열렸다. MC 박슬기가 진행한 이날 행사에서 베리베리는 타이틀곡 '겟 어웨이' 뮤직비디오와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현재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을 쉬고 있는 민찬을 제외하고 동헌, 호영, 계현, 연호, 용승, 강민 6인만 참석했다.

지난해 '페이스 잇'(FACE it) 시리즈로 청춘을 대변한 베리베리는, 이번 '시리즈 오' [라운드 1 : 홀]를 통해 각자가 지닌 어두운 내면의 공간(O)를 발견하고 이 어둠을 어떻게 활용할지에 관한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다.

[라운드 1 : 홀]에는 총 3곡이 실렸다. 이번 앨범을 한마디로 표현해달라고 요청하자, 강민은 "광란의 파티"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미지의 인물에게 초대받은 베리베리가 즐기게 되는 파티를 표현해 봤다"라고 말했다. 연호는 "베리베리의 광란의 파티는 마냥 달콤하지만은 않다"라고 귀띔했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베리베리 강민, 계현, 동헌, 호영, 용승, 연호.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제공
우선 타이틀곡 '겟 어웨이'는 레게 팝 기반의 웅장한 트랙과 힘 있는 보컬의 조화가 돋보이는 곡이다. 동헌은 "치명적이면서도 아주 몽환적인 분위기가 매력적인 곡"이라고 소개했다. 연호는 수갑을 푸는 듯한 포인트 안무 '이스케이프 춤'을 호영과 함께 선보였다. 계현은 "댄서분들과 함께하는 웅장한 퍼포먼스를 기대해 달라"라고 말했다.

다섯 자로 이번 앨범을 표현해 달라고 하자, 강민은 "오우마이갓"이라고 답했다. 무대를 보고 나서 '오 마이 갓!' 하는 감탄이 나오길 바란다는 의미에서다. 용승은 "저는 이번 앨범을 역대급 역작이라고 하겠다. 일단 저희의 변화된 모습이 담겼다. 섹시함이나 광란의 파티 모두 해 보지 않은 콘셉트인데도 이 앨범에 잘 담긴 것 같다'라고 답했다.


두 번째 트랙은 '넘니스'(Numbness)다. 호영은 "중독성 있는 멜로디에 저희만의 색깔을 가득 담은 독특하고 강렬한 곡"이라고 설명했다. 세 번째 곡은 CD에만 실린 '땡큐, 넥스트'(Thank You, NEXT)다.

좀 더 성장하고 강렬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서 운동을 해 몸을 가꾸고, 댄서들과 함께하는 안무에 신경 썼다는 베리베리는 [라운드 1 : 홀] 앨범으로 절제된 섹시미를 보여주고 싶다고 바랐다. 계현은 "베리베리가 한계 없이 성장한다는 걸 많은 분들께 알려드리고 싶다"라고 말했다.


베리베리는 이번 타이틀곡 '겟 어웨이'의 관전 포인트로 댄서들과 함께하는 군무를 꼽았다.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제공
베리베리는 지난해 발매한 [페이스 어스](FACE US)의 타이틀곡 'G.B.T.B.'로 데뷔 후 처음으로 미국 빌보드 차트 디지털 송 세일즈 부문 44위, 월드 디지털 세일즈 송 부문 1위를 기록했다. 용승은 "다시 한번 빌보드에 이름을 올리고, 국내 차트에서도 저희 앨범이 많은 사랑받았으면 좋겠다"라고, 계현은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도 꼭 노려보고 싶다"라고 전했다.

용승은 "올해 들어서는 앨범 활동과 무대 외에도 자체 콘텐츠로 더 많이 소통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 '칼군무돌'이라는 수식어가 있는데 이번 활동으로는 '반전미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 특히 뮤직비디오에서 이런 반전미를 확인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강민 역시 "기자님들이 타이핑해주시는 모든 수식어 너무 다 좋다"면서도 '반전미돌'이 가장 마음에 든다고 부연했다.

2019년 미니앨범 [베리-어스](VERI-US)로 데뷔한 베리베리는 아직 정규앨범이 없다. 정규앨범 발매 시기를 언제쯤으로 예상하는지 질문하자 강민은 "좋은 노래와 콘셉트를 담아야 하는 정규앨범이라서 언제 나온다고 하기에는 (대답이) 어려울 것 같다. 항상 열심히 고민하고 준비하고 있으니 많이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답했다.

베리베리의 새 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 1 : 홀]은 오늘(2일) 저녁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됐다.

베리베리의 새 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 1 : 홀]은 2일 저녁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됐다.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제공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