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렉트로닉 듀오 다프트 펑크 해체…'에필로그' 영상으로 마침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다프트 펑크의 에필로그 영상 캡처
프랑스 출신 일렉트로닉 듀오 다프트 펑크(Daft Punk)가 해체했다.

다프트 펑크는 지난 22일(현지 시간) 유튜브에 '에필로그'라는 영상을 게재해 해체를 알렸다. 로봇 헬멧을 쓴 두 사람이 걸어가다가 그중 한 명이 시한폭탄과 함께 폭발하는 장면이 나왔다. 이는 2006년 연출한 영화 '일렉트로마' 영상을 오마주한 것이다. 24일 0시 현재 이 영상의 조회수는 1339만 회를 돌파했고, 피치포크 등 외신은 다프트 펑크가 결성된 지 28년 만에 해체했다고 보도했다.

토마스 방갈테르와 기 마누엘 드 오맹 크리스토 두 사람으로 이루어진 다프트 펑크는 1997년 정규앨범 '홈워크'(Homework)로 데뷔했다. '다 펑크'(Da Funk), '겟 럭키'(Get Lucky), '썸씽 어바웃 어스'(Something About Us), '하더, 베터, 패스터, 스트롱거'(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테크놀로직'(Technologic) 등 무수한 히트곡을 남겼으며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다. 얼굴을 가리는 로봇 모양 헬멧은 다프트 펑크의 상징이다.

전자음악계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음악적 성취를 거둔 다프트 펑크는 정규 4집 '랜덤 액세스 메모리즈'(Random Access Memories)로 제56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최우수 댄스 일렉트로닉 앨범, 최우수 팝 그룹, 올해의 앨범상, 올해의 레코드상, 최우수 엔지니어드 앨범상 비클래식 부문, 최우수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상 등 5관왕을 차지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