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홍자, 포켓돌 떠나 미스틱스토리와 전속계약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가수 홍자. 박종민 기자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내일은 미스트롯' 출신 가수 홍자가 포켓돌스튜디오를 떠나 미스틱스토리로 소속사를 옮겼다.

미스틱스토리는 "'미스트롯'을 통해 큰 사랑을 받았던 홍자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라고 14일 밝혔다. 이어 "다양한 색깔의 아티스트를 보유한 미스틱스토리에서 홍자가 다방면으로 활약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2012년 '왜 말을 못해, 울보야'로 가요계에 데뷔한 홍자는 2019년 '미스트롯'에 출연해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감수성으로 평가단과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최종 3위를 차지했다.

홍자는 그해 9월 첫 번째 정규앨범 '내:딛다'를 발매했고, '미스트롯 효 콘서트' 전국 투어로 각지의 팬들을 만났다.

홍자의 새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음악·방송·영화 등 다방면 콘텐츠를 창작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기업이다. 윤종신, 서장훈, 김이나, 김영철, 정인, 정진운, 민서, 루시, 박혁권, 조한선, 태항호, 박시연, 김성은, 고민시 등 가수·배우·엔터테이너들이 다수 소속돼 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