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동평중·경원고 학생 확진자 2명 발생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황진환 기자/자료사진)
네이버채널 구독
부산교육청은 26일 부산진구 동평중학교 A학생(남, 1학년, 부산-405번)과 경원고등학교 B학생(여, 1학년, 부산-406번) 등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 통보를 받음에 따라 해당학교 등에 대한 긴급 조치에 나섰다.

A와 B학생은 남매간으로 25일 부산진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으며, 26일 코로나19 확진 통보를 받았다. 이들 학생은 경남-289번(외할머니)의 손주들이며, 함께 기거하는 외할머니의 확진에 따라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다.

이들 학생과 외할머니(경남-289번)의 감염경로 선행관계에 대해서는 현재 방역당국에서 심층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외할머니는 부산에서 거주하다 치료차 경남지역 병원에 가 확정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학생은 15일 학교에 등교해 수업과 급식을 했으며 B학생은 22일 학교에 등교해 수업과 급식을 했다.

부산교육청은 26일 오전 교육청 별관에서 시교육청 관계자와 부산시 방역당국 및 해당 학교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역학조사 협의회를 실시했다.

이어 부산시 방역당국은 26일 오후 동평중학교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1학년 1~3반 학생 66명과 교사 및 외부강사 등 80여명에 대해 경원고등학교에도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1학년 학생 등 200여명에 대해 각각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부산교육청은 동평중학교는 9월 29일까지 전학년 원격수업을 실시할 예정이며, 경원고등학교의 경우 1학년에 대해선 9월 28일부터 10월 8일까지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고 2~3학년은 등교수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어 방역당국의 심층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신속하게 후속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