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사회 분노할 것"…국방위, 北규탄 결의안 채택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동북아 평화 위협하는 심각하고 중대한 위협"

민홍철 국방위원장(사진=연합뉴스)
네이버채널 구독
국회 국방위원회는 서해상에서 실종된 우리 공무원이 북한군에 의해 사살된 사건을 규탄하는 결의안을 24일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여야 국방위원들은 결의안에서 이번 사건을 "대한민국에 대한 중대한 무력도발 행위이며 한반도 안정과 동북아시아 평화를 위협하는 아주 심각하고 중대한 위협"이라고 규정했다.

이어 "국회는 정부가 유엔을 비롯한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해 북한의 반인륜적 만행이 동북아시아 평화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라는 인식을 공유하고, 북한이 군사적 도발 행위를 중단·포기할 수 있도록 외교적 노력을 병행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런 도발 행위는 북한 정권의 안녕은커녕 국제사회의 우려와 분노를 촉발할 것"이라며 "그에 따른 모든 책임은 전적으로 북한 정권에 있다"고 경고했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