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부부에게 찾아온 끌림 '리메인', 8월 개봉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영화사 오원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세계 각국 영화제에 초청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영화 '리메인'이 오는 8월 개봉을 확정하고 티저포스터를 공개했다.

'리메인'(감독 김민경)은 겉보기에 완벽해 보이는 부부생활을 이어가지만 왠지 모를 공허함을 느끼는 수연(이지연)이 우현히 무용치료 강사직을 맡은 후 그곳에서 만난 준희(하준)로 인해 알 수 없는 감정에 빠져드는 이야기를 다룬 고품격 감성 멜로다.

영화는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 경쟁 부문, 제24회 밀라노 국제영화제 베스트 작품상 및 감독상 노미네이트, 2020 부에노스아이레스 국제영화제 작품상 노미네이트, 2020 뚜르국제아시아영화제 경쟁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를 휩쓸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영화를 통해 첫 장편 데뷔하는 김민경 감독의 섬세한 시선과 디테일하게 그려낸 감정선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웹드라마 '게임회사 여직원들'의 이지연이 일상의 공허함 속 예상치 못한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수연 역을 맡았으며, 드라마 '하이에나' '바람이 분다'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김영재가 아내의 갑작스러운 변화로 혼란을 겪는 남편 세혁으로 변신했다.

여기에 영화 '범죄도시', 드라마 '블랙독' 등을 통해 배우로서 입지를 넓히고 있는 하준이 아픔을 가졌지만 당찬 성격의 준희 역을 맡았다.

영화 '리메인'은 오는 8월 개봉 예정이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