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브이]이해찬 “디지털 성범죄와 전쟁 선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텔레그램 ‘n번방’ 사건과 관련해 “민주당은 이번 일을 계기로 디지털 성범죄와의 전쟁을 선포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27일 코로나19국난극복위·선거대책위 연석회의에서 “성착취와 몰래카메라 등 디지털 성범죄는 인격살인”이라며 “민주당이 발의한 ‘n번방 3법’을 5월 국회에서 최우선으로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은 “모든 후보들은 코로나19로 인한 국민의 고통을 위로하고 그 고통의 완화를 도우며 선거에 임해달라”고 주문했다.

2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선거대책위원회 연석회의에서 이해찬 대표, 이낙연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 등 참석자들이 '국민을 지킵니다, 코로나19 민생위기 극복'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윤창원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