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코로나19 의심환자 확진 기준 못미쳐 3차 검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전남 순천 거주 20대 여성이 코로나19 1차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지만 2차 검사에서 확진 기준에 미치지 못해 3차 정밀 검사를 받고 있다.

27일 순천시에 따르면 해룡면에 거주하는 20대 여성 A씨는 지난 25일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26일 오후 3시쯤 1차 양성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A씨를 순천의료원에 격리하고 검체를 채취해 2차 정밀 검사를 의뢰했으나 확진 기준에 미치지 못해 27일 오전 4시쯤 재검사를 통보 받았다.

3차 정밀 검사 결과는 27일 정오쯤 확인될 것으로 알려졌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