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브이]“공천 개입” 민현주 폭로에 황교안 “유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미래통합당 인천 연수을 후보로 확정됐다 취소당한 민현주 전 의원이 26일 “황교안 대표가 김형오 전 공관위원장에게 민경욱 의원 공천을 간곡하게 부탁했다”고 폭로했다.

민 전 의원은 이날 MBC 라디오에 출연해 “황 대표 개인의 의지도 있겠지만 ‘강성 친박’으로 구성된 당 지도부를 황 대표가 이겨내지 못하는 한계 때문”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공천관리위원회 중립성을 훼손했다는 논란이 불거지자 황 대표는 “공정한 공천, 혁신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 방향은 분명했다”면서 “다소 아쉬운 점이 생겨 유감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