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시승기]대형SUV의 아이콘 'BMW X5'…힘에선 따라올 자가 없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SUV 대세 속 대형SUV 경쟁 치열
SAV(Sports Activity Vehicle) 표방한 X5
압도적인 힘과 안정적 고속주행이 강점
정숙성과 가격은 GV80이 앞서


글로벌 자동차 업계의 흐름은 SUV가 주도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SUV 세그먼트에서 완성차 업체 간의 경쟁에 불이 붙었고 대형SUV 시장은 특히 그렇습니다.

BMW X5는 오랫동안 마니아층을 확보하며 대형 SUV의 아이콘이 된 모델이자 많은 사람의 로망으로 자리매김한 차량입니다.


네이버채널 구독


SAV(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를 표방하며 지난 1999년 등장한 X5의 가장 큰 매력은 엄청난 힘입니다. 수치상의 힘을 떠나 이질감 없는 변속과 강력하면서도 부드러운 브레이킹, 고속 주행 시의 낮은 차체감이 주는 안정감은 X5를 왜 SAV로 부르는지 알게 합니다.

X5 오너들이 내키지 않을지 몰라도 최근 대형SUV 경쟁에 뛰어든 제네시스 GV80과의 비교를 빼놓을 순 없습니다.

X5와 GV80의 덩치는 비슷한 수준입니다. 다만 강력한 힘과 우수한 가속, 안정적인 고속 주행을 느끼고 싶다면 X5를 추천합니다. 같은 3리터 디젤 트림의 마력은 GV80(278마력)이 X5(265마력)를 앞서지만 최대토크는 X5가 우수합니다.

반면 GV80의 강점은 가격과 정숙성입니다. 대형SUV를 넘어 고급화를 추구한 GV80의 정숙성은 사실 여느 대형 SUV와 비교해도 밀리지 않을 정돕니다.

GV80이 X5보다 다양한 옵션을 넣었지만 X5에만 있는 에어서스펜션에 눈길이 갑니다.

최근 불붙은 대형SUV 경쟁. 오랫동안 대형SUV 시장의 아이콘 자리를 지키고 있는 X5를 레알시승기에서 만나보세요.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