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보령 대천항수산시장 14개 업소, 22일 착한가게 단체 가입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대천항수산시장 14개 업체 착한가게 단체 가입(사진=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이관형)는 22일 오전 10시 보령시 대천항수산시장에서 착한가게 단체 가입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대천항수산시장 착한가게 14개 업소 대표와 권호식 보령시 사회복지과장, 이재경 대천5동장, 박은희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14개 착한가게 참석자를 대표한 대풍수산 전병전 대표자는 "나눔으로 하나되는 대천을 목표로 대천항수산시장에도 착한거리가 유치되길 바란다."며 "대천항수산시장의 따듯한 나눔 온기가 널리 퍼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참석한 착한가게는 ◇대천항수산(대표 한정미) ◇대풍수산(대표 전병전) ◇공주수산(대표 김공주) ◇소리수산(대표 조규서) ◇모범수산(대표 최용식) ◇항구전주해장국(대표 고옥덕) ◇흰돌성결교회(대표 이미애)다.

또 ◇유성건어물(대표 강미숙) ◇청산에조개구이(대표 임대균) ◇대천김(대표 최민순) ◇바다회센터(대표 최영숙) ◇고래수산(대표 윤정미) ◇주현수산(대표 강춘자) ◇갈매기수산(대표 김성희)등 14개 업체가 참여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하고 있는 착한가게 캠페인은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수익금의 일부를 지역사회를 위해 기부하는 캠페인으로 충남지회에는 현재까지 1246개가 가입했다.

매월 착한가게 캠페인을 통해 모아지는 기부금은 보령시 내 소외계층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박은희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나눔의 마음을 선뜻 보여준 대천항수산시장의 착한가게 대표자님들께 감사드린다"라며 "충남도 내에 더욱 나눔문화가 정착하고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