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부 경남 감독, 3경기 출장 정지 + 제재금 1000만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인천전 종료 후 심판실까지 찾아가 모욕적인 언사로 과도한 항의

김종부 경남FC 감독은 지난 인천 유나이티드 원정에서 1대2로 패한 뒤 심판에게 모욕적인 언사와 과도한 항의, 또 통제구역인 심판실까지 들어가 항의한 탓에 3경기 출장정지와 제재금 1000만원의 징계를 받았다.(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과도한 항의의 결과는 징계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5일 서울시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5층에서 상벌위원회를 열고 김종부 경남FC 감독에게 3경기 출장 정지와 벌금 1000만원의 징계를 부과했다.

김 감독은 지난 9일 인천과 원정경기에서 1-2로 패한 뒤 경기 종료 후 퇴장하는 심판진을 가로막고 모욕적인 언사와 함께 과도한 항의를 했다. 또 보안 구역으로 출입이 금지된 심판실까지 들어가 항의를 지속해 상벌위에 넘겨졌다.

김종부 감독은 이날 상벌위에 직접 출석해 자신이 심판 판정에 항의하게 된 경위 등을 소명했지만 징계를 피할 수 없었다.

추천기사

클릭! 똑똑한 소비생활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투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