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랜센던스' 놀란 감독과 조니 뎁이 그려낸 초월적 인류는?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인공지능 컴퓨터에 업로드된 천재과학자 이야기…5월15일 개봉

네이버채널 구독
'다크 나이트' 시리즈와 '인셉션'을 연출한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이 제작하고 할리우드 톱스타 조니 뎁이 주연한 화제작 '트랜센던스(Transcendence)'(수입·제공 조이앤컨텐츠그룹,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가 5월15일 개봉한다.
 
트랜센던스는 인공지능 컴퓨터에 업로드 돼 인류를 초월하는 지성의 슈퍼컴퓨터 트랜센던스가 된 천재과학자의 이야기를 다룬 SF 블록버스터로, 과학기술의 명암과 컴퓨터로 모든 것이 이뤄지는 세상 속에 놓인 인간의 본질에 대한 묵직한 질문을 던지는 작품이다.

인셉션으로 아카데미 촬영상을 수상한 베테랑 촬영감독 월리 피스터의 연출 데뷔작으로, 조니 뎁이 극중 천재과학자로 분해 지금까지와는 또 다른 카리스마를 선보인다.
 
트랜센던스는 이미 할리우드에서 최고의 시나리오라는 평가를 받은 작품으로 조니 뎁도 이번 역할을 위해 오랜 시간 고수해 온 긴 머리를 짧게 자르는 등 영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조니 뎁 외에도 레베카 홀, 폴 베타니, 모건 프리먼, 킬리언 머피 등 일명 '놀란 사단'으로 불리는 배우들도 합세했다.
 
개봉에 앞서 공개된 1차 포스터는 '초월'을 뜻하는 영화 제목과 인간의 뇌가 컴퓨터로 업로드 된다는 소재에 맞춰 '모든 상상을 초월한다, 모든 영화를 초월한다'는 문구를 전면에 내세웠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