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뮤-젝스키스 콘서트도 취소… '코로나19' 영향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 위쪽부터 악뮤, 아래는 젝스키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남매 듀오' 악뮤(AKMU)와 그룹 젝스키스의 콘서트가 취소됐다. '코로나19'(COVID-19) 확산 우려 때문이다.


악뮤와 젝스키스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악뮤 전국투어 일정인 2월 22~23일(수원), 2월 29일~3월 1일(울산), 3월 7일~8일(천안) 공연과 젝스키스 3월 6~8일 서울 콘서트가 취소됐다"라고 14일 밝혔다.

YG엔터테인먼트는 "팬 여러분과 아티스트의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예방 대책을 강구했으나, 추가 확진자 발생에 따른 불안감 해소와 건강한 환경을 고려해 고심 끝에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 콘서트를 기다려주신 많은 팬 여러분들께 갑작스러운 공지로 아쉬움과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또한 추후 예정된 다른 콘서트도 개최 여부에 변동이 있을 수 있다. 변동 사항이 있을 경우 주최사 공식 홈페이지 및 예매처를 통해 공지드릴 예정"이라며 " 관객 여러분의 너른 양해 부탁드리며, 앞으로 더 좋은 공연으로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번에 취소된 악뮤와 젝스키스 콘서트 티켓은 예매처인 인터파크를 통해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