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Z플립, LGU+ 온라인몰서 '30분 만에 완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LGU+ "초도 물량 소진…현재 2차 예약 접수 중"

(사진=LG유플러스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LG유플러스는 자사 공식 온라인몰인 'U+Shop'에서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플립 초도 물량이 30분만에 전량 판매됐다고 14일 밝혔다.

Z 플립은 접었을 때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컴팩트한 사이즈가 강점이며, 삼성 울트라 씬 글래스(Ultra Thin Glass)를 적용한 6.7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출고가는 165만원이고 색상은 미러 퍼플(Mirror Purple), 미러 블랙(Mirror Black) 2가지다.

U+Shop에서는 오전 8시 50분부터 Z플립 판매를 시작해 초도 물량 완판 후에도 현재 2차 예약 가입 신청을 받고 있다. 완판 이후 가입을 신청한 고객의 개통은 2차 물량 확보 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공시지원금은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105' 요금제 가입 시 17만 5천원,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69'는 13만 8천원 등이다.

(자료=LG유플러스 제공)

유플러스는 삼성전자와 함께 갤럭시 Z플립 출시를 기념하여 구매 고객에게 다양한 사은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29일까지 Z플립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에게 클러치 백과 파우치를 지급하고, 3월말까지 가입하면 17만 9300원의 무선이어폰 갤럭시 버즈 플러스를 9만 9천원에 구매할 수 있는 쿠폰이 제공된다. 오는 28일 내 갤럭시 Z플립에 신규 가입하면 유튜브 프리미엄 서비스 4개월 이용권을 제공한다.

U+Shop을 통해 가입하는 고객에게는 무선충전 패드와 차량용 충전기, 보조 배터리 등 사은품도 지급한다.

한편 유플러스는 Z플립 구매 고객들을 위해 신규 휴대폰 분실/파손 보험 상품을 오는 20일 출시한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폴드 분실/파손 190'은 휴대폰 분실 또는 파손 시 손해액의 20% 본인 부담금을 납부하면 최대 190만원까지 보상해 준다. 월 보험료는 7700원이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