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오페라단 이사장에 셀트리온 서정진 회장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서정진 국립오페라단 신임 이사장(사진=문체부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국립오페라단 이사장으로 임명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15일자로 국립오페라단 이사장에 서정진 회장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서 신임 이사장은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영화 ‘인천상륙작전(2016)’과 '자전차왕 엄복동(2019)'에 180억 원을 투자하는 등 문화예술계 콘텐츠 개발과 공급에서 전문성과 경험을 쌓아왔다.

신임 이사장의 임기는 2023년 1월 14일까지 3년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서정진 신임 이사장은 대기업 운영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국립오페라단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사업 영역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