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순직 경찰관 자녀에 장학금 4억 전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네이버채널 구독
현대백화점그룹은 순직 경찰관 자녀 170명과 공무 중 상해를 입은 공상 경찰관 자녀 100명에게 장학금 4억원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지난 2011년부터 매년 경찰청에서 추천한 순직 경찰관 자녀를 대상으로 학비를 지원하는 '파랑새 장학금'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까지 9년간 순직 경찰관 자년 및 공상 경찰관 자녀 등 1116명에게 모두 20억 6000만원의 학비를 지원했다.

현대백화점 장호진 사장(기획조정본부장)은 "국민의 재산과 안전을 지키다 재해를 입으신 경찰관 여러분의 숭고한 봉사 정신을 기리게 돼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작은 정성이 순직 경찰관과 공상 경찰관 자녀들에게 자긍심과 자부심을 북돋아주고 학업 정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단은 순직 소방관 자녀들에게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08년부터 올해까지 모두 497명에게 15억원의 장학금과 생계비를 지원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