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초대형 방사포 연발시험사격, 김정은 위원장 대만족"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전날 함경남도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초대형 방사포 추정 두 발 발사
발사 하룻만에 "무기체계 확증" 선전전

합동참모본부는 지난 28일 북한이 이날 오후 함경남도 연포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초대형방사포로 추정되는 단거리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달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초대형 방사포의 시험사격 모습. (사진=연합뉴스)
네이버채널 구독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29일 김정은 국무위원장 참관 하에 초대형 방사포 연발시험사격을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초대형방사포의 전투 적용성을 최종 검토하기 위한 데 목적을 두고 진행된 이번 연발 시험사격을 통하여 무기체계의 군사 기술적 우월성과 믿음성이 확고히 보장된다는 것을 확증하였다"고 밝혔다.

신문은 김정은 위원이 시험사격을 참관하고 "결과에 대하여 대만족을 표시하시였다"고 전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전날 북한이 함경남도 연포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초대형 방사포로 추정되는 단거리 발사체 두 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발사체의 고도는 약 97㎞, 비행거리는 약 380㎞로 탐지됐으며, 두 발은 30여초 간격으로 발사됐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