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하이저,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PXC550-II' 출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AI 음성인식 비서와 원터치로 간단하게 연결
사용자 음성에 집중 시키는 빔포밍 기술 적용

네이버채널 구독
독일 오디오 전문 브랜드 젠하이저가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ANC)' 기능을 탑재한 프리미엄 무선 헤드폰 'PXC550-II'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PXC550-II’는 3년 전에 출시되어 큰 인기를 모았던 PXC550의 후속 모델로 퀄컴의 저지연 apt-X™LL 코덱과 고품질의 AAC 코덱 등을 지원하며 블루투스 5.0으로 업그레이드 된 제품이다.


PXC550-II에는 바람의 소음만 차단하는 ‘안티윈드(Anti-wind) 노이즈 캔슬링’ 기능과 주변의 소음을 모니터링 후 소음 정도에 따라 차단하는 ‘어댑티브(adaptive) 노이즈 캔슬링’ 기능 등이 장착돼 있으며,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실행해도 원음에 간섭이 발생하지 않아 답답하거나 불편한 느낌이 없이 고음질의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시리, 구글 어시스턴트 및 아마존의 알렉사와 같은 AI 음성인식 비서와 원터치로 간단하게 연결할 수 있는 음성 지원 버튼이 탑재되어 있고, 통화시 효과적으로 목소리를 전달하는 빔포밍(Beamforming) 기술이 적용됐다.

젠하이저 전용 스마트 컨트롤 앱을 다운받아 사용하면 이퀄라이저를 통해 개인의 취향에 맞춰 음악을 즐길 수 있으며, 다양한 설정을 미리 셋팅해 놓고 적용할 수 있다.

노이즈 캔슬링 기능 작동시 음악 감상은 최대 20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하고, 유선 연결시에는 최대 30시간 사용할 수 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