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게임대상, 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 대상 수상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최우수상에 엑스엘게임즈 신작 '달빛조각사'

스마일게이트의 PC 온라인게임 '로스트아크'
네이버채널 구독
2019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PC 온라인 게임 '로스트아크'가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13일 부산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문화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스마일게이트RPG(대표 지원길)의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로스트아크'가 대상(대통령상)을 수상했다.


로스트아크의 대상은 시상식 전반부터 예고됐다. 올해 게임대상 출품작 중 유일한 PC 온라인 게임으로 주목을 끈데다, 인기게임상과 기술창작상 기획시나리오 부문, 사운드 부문, 그래픽 부문, 캐릭터 부문까지 싹쓸이하며 6관왕의 기염을 토했다.

개발 기간 7년 간 1천억원이 넘는 비용이 투입된 로스트아크는 핵앤슬래시 방식의 호쾌한 전투가 특징으로, 지난해 11월 출시돼 두 달만에 3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모바일 게임 일색인 게임 시장에 신선한 파장을 몰고왔다.


스마일게이트RPG 지원길 대표는 "7년 간 로스트아크를 개발하는 동안 주류 플랫폼이 모바일로 변했다. 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는 상황에서도 가능성을 믿고 개발했다"면서 "온라인 게임 시장에 좋은 게임을 고대하는 이용자와 동료 개발자 분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대상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 더 좋은 게임으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최우수상(국무총리상)에는 엑스엘게임즈의 '달빛조각사'가, 우수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에는 체리벅스의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퍼니파우의 '일곱개의대죄: 그랜드크로스', 넷마블엔투의 '쿵야 캐치마인드', 크래프톤의 '미스트오버'가 수상했다.

문화체육관광부 등이 주최하고 한국게임산업협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게임대상은 한 해를 빛낸 우수 게임을 가리는 시상이다. 본상(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기술창작상)을 비롯해 인기게임상 등 총 15개 부문 22개 분야를 선정하는 국내 최고 게임 시상식이다.

■ 2019 대한민국 게임대상 수상작

▲대상=스마일게이트RPG '로스트아크'
▲최우수상=엑스엘게임즈 '달빛조각사'
▲우수상=체리벅스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퍼니파우 '일곱개의대죄: 그랜드크로스', 넷마블엔투 '쿵야 캐치마인드', 크래프톤 '미스트오버'
▲사회공헌우수상=라이엇게임즈코리아
▲차세대게임콘텐츠상=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포커스온유'
▲기술창작상캐릭터=스마일게이트RPG '로스트아크'그래픽=스마일게이트RPG '로스트아크'사운드=스마일게이트RPG '로스트아크'기획·시나리오=스마일게이트RPG '로스트아크'
▲게임비즈니스혁신상=펄어비스 전광배 팀장
▲인디게임상=팀타파스 '용사식당'
▲스타트업기업상=모아이게임즈 '트라하'
▲우수개발자상기획·디자인=AIX랩 정원용 디자이너프로그래밍=AIX랩 신정모 개발자
▲자율규제이행우수기업상=테이크원컴퍼니
▲인기게임상=스마일게이트RPG '로스트아크'
▲굿게임상=테이크원컴퍼니 'BTS월드'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