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상금 200만달러, 배틀그라운드 'PGC 2019' 11월 8일 개막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펍지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e스포츠 대회 '2019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PUBG GLOBAL CHAMPIONSHIP·PGC 2019)' 운영 계획이 발표됐다.

펍지주식회사는 18일 전 세계 32개 배틀그라운드 프로팀이 출전, 총상금 200만달러와 우승의 영예를 놓고 승부를 펼치는 PGC 2019 세부 계획을 공개했다.

11월 8일부터 10일까지 32개 팀이 그룹 스테이지, 15~17일 24개 팀이 세미 파이널, 23~24일 16개 팀이 그랜드 파이널을 진행한다. 세미 파이널까지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맨해튼비치 OGN 슈퍼 아레나, 그랜드 파이널은 오클랜드 아레나에서 펼쳐진다.

PGC 2019 출전이 확정된 한국팀은 ▲OGN 엔투스 포스, ▲아프리카 프릭스 페이탈, ▲젠지, ▲디토네이터, ▲SK텔레콤 T1 등 5개 팀이다. 남은 하나의 출전 시드권을 놓고, 오는 19일 오후 3시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2019 HOT6 PGC 한국 대표 선발전’이 펼쳐진다.


펍지는 11월 6일부터 ▲PGC 2019 번들 ▲PGC 2019 의류 세트 ▲PGC 2019 전투 세트 ▲PGC 2019 M416 무기 스킨 ▲PGC 2019 다시아 스킨 ▲PGC 2019 ‘승리의 댄스’ 이모트 등 PGC 2019 기념 한정판 인게임 아이템을 대거 선보인다. 해당 아이템 판매 수익의 50%는 PGC 2019 참가 팀과 공유한다. 25%는 총상금 200만달러 외에 추가되고, 나머지 25%는 'PGC Pick’Em 챌린지' 이벤트를 통해 팀에 배분된다.

한편 관람객 전원에게 인게임 아이템 ‘PKL 페이즈 3 배트’가 지급되며, 현장에서 승부예측 이벤트를 진행, 추첨을 통해 게이밍 모니터와 에어팟 등 푸짐한 경품도 증정한다.

경기는 아프리카TV, 네이버TV, 트위치, KT 5G e스포츠라이브 모바일 앱, SK텔레콤 옥수수(oksusu), SBS-AfreecaTV를 통해 생중계된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